▒▒ UVSMT 방문을 환영 합니다. ▒▒
gg
 
  Home > 고객지원 > 뉴스
 
 


 



분류 일반 | 알면좋은상식 |
VIEW ARTICLE
4천만원짜리 초고가 TV, 없어서 못산다?
 SMT  | 2013·02·26 12:09 | HIT : 1,480 | VOTE : 89 |
천만원이 넘는 초고가 초고선명(UHD) TV와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의 판매가 호조다. 보급형 TV의 수십배에 달하는 가격과 경기 침체라는 지적에도 불구하고 `프리미엄 시장`은 별도로 존재한다는 것을 확인시켜 주고 있다는 평가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가 지난달 중순부터 예약판매를 하는 85인치 UHD TV는 지난주말까지 50여대가 팔렸다. 판매가가 4000만원에 달하는 역대 최고가 TV다. 삼성전자는 애초 77대만 한정 판매를 계획했는데 애초 예상보다 반응이 좋아 추가 공급을 검토중이다.

앞서 지난해 하반기부터 판매를 시작한 LG전자 84인치 UHD TV는 내수에서만 300대 넘게 팔렸다. 2500만원으로 2000CC급 중형차 가격이다.

UHD TV는 아직까지 전문 UD콘텐츠(풀HD 4배인 3840×2160 해상도 영상)를 찾기도 어렵다는 지적까지 듣고 있다. 하지만 초기 판매 속도는 제조사의 기대치를 뛰어넘는다. 꼭 UD 영상이 아니어도 많은 화소수로 초대형 화면에서 세밀한 화질을 제공할 수 있다. 예전에 볼수 없었던 대형 패널 사이즈 TV인데다 최상위 음질과 디자인까지 제공하면서 VVIP들의 지갑을 열고 있다.

올초부터 예약판매를 받아 지난주부터 배송에 들어간 LG전자 55인치 OLED TV도 110대 정도 팔렸다. 1100만원선이지만 `꿈의 화질`로 평가받으면서 꾸준히 구매가 이뤄지고 있다는 설명이다.

가전유통업계 관계자는 “거실 쇼파도 50만원 제품부터 수천만원대 제품까지 모두 팔린다”며 “TV를 포함한 가전도 단순히 기능을 넘어, 자기 신분과 지위를 나타내는 수단으로 이미지가 고급화되는 추세”라고 말했다.

소문에 비해 실제 차세대 TV 절대 판매량이 적은 것 아니냐는 지적도 있다. 하지만 이들 제품군은 아직까지 대량판매용 주력모델이 아니다. `차세대`를 강조한 제품홍보와 브랜드 가치상승에 기여도가 큰 아이템이다.

저가 보급형 30인치대 TV는 40만원에도 팔린다. 이에 수십에서 백배에 달하는 가격인 만큼 판매 수량에 비해 매출액 자체도 그리 낮지 않다.

LG전자 관계자는 “단순 전시를 넘어 실제 프리미엄 TV들이 가정내 들어가기 시작했다”며 “제품 노출이 많아지고 입소문을 타면서 고가TV 판매 속도는 앞으로 더 빨라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발행일 2013.02.25
김승규기자 seung@etnews.com
     
NO CATEGORY          SUBJECT NAME DATE HIT
374 일반   <美 SID 2016>에서 신기술 대전  SMT 16·05·25 1161
373 일반   망치질 없이 뚝딱! 디지털 대장간!  SMT 16·06·13 1233
372 일반   중국은 첸 끌어오고 한국은 김종훈 쫓아내고  SMT 13·02·22 1432
371 일반   나로호 3차 발사 성공! 꿈을 향해 날다  SMT 13·01·30 1433
370 일반   폐기물(산업폐수,오니등) 해양배출 내년부터 금지선언  SMT 13·04·09 1465
369 일반   시진핑 개막과 한중 경제..  SMT 13·04·11 1465
368 일반   쏘나타 미국에서 1위 …도요타 화들짝  SMT 13·02·14 1468
367 일반   버린 기업이 수천억 흑자!  SMT 13·02·07 1474
366 일반   중국 화웨이 고속성장의 비결  SMT 13·03·23 1477
365 일반   스타트업 기업의 금과옥조 "창업철학"  SMT 13·02·08 1478
364 일반   주성엔지니어링 사장(황철주) 초대 중소기업청장  SMT 13·03·22 1479
363 일반   광기술원의 국내 첫 LED조명 필드테스트  SMT 13·04·15 1479
1234567891032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